logo

한국어

HOME

저도 掌 PV 감상!

JUDY 2003.11.02 17:52 조회 수 : 395

사실 CD가 도착하기 전까지는 듣지도 보지도 부르지도 않으려고 했는데.... 그러려고 했는데에에에에~~!
결국은 듣고 말았습니다^_^;
먼저 掌을 듣고 과연 맞는지 의심되는 くるみ를 듣고 나서 PV를 봤습니다.
보고 나서 감상은 '오옷, 강력하다!'
이때까지 본 적이 없었던 다량의 유혈 PV군요. 보는 동안 조금 끈적끈적한 느낌이 들었습니다.
물론 노래는 당연히 좋았고, PV 연출도 개인적으로 상당히 마음에 듭니다.
중간 중간에 나오는 사막(?)같은 곳의 풍경도 좋았고....
타하라 상의 얼굴이 잘 안나와서 조금 낭패.
젠은 역시... 진지할 땐 카리스마!-_-
나카가와 상은... 두 번 정도 나온 것 같은데 상당히 멋있었습니다.(개인적으로 좋아해서-_-;)
그리고 사쿠라이상.... 언제나 느끼는 거지만 이 아저씨는 너무 얼굴 표정을 잘 지어요! PV의 분위기에 너무 잘 맞는  표정이었습니다.
PV를 잘 이해하려면 가사를 숙지하고 봐야 할 듯.
그래도 CD가 도착 할 때까지는 꾹- 참고 있으려고 합니다. CD가 도착하면 그 때부터 기본 2만번은 듣고....(정말?)
くるみ가 어떻게 될 지 너무 궁금한데, 빨리 싱글 발매일이 다가왔으면 좋겠네요.
그 날을 기다리며....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미스터 칠드런의 곡을 듣고 느낀 점을 적어주세요. [20] 강동현 2003.09.03 2706
175 Mr.Children의 [테노히라]PV 를 보고나서... [4] 스타일리시 2003.11.02 596
» 저도 掌 PV 감상! [3] JUDY 2003.11.02 395
173 掌 pv 감상.. [4] 루나 2003.11.02 401
172 「君が好き」 [2] green 2003.10.19 420
171 큭 새곡 너무좋네요ㅠ_ㅠ [1] 웁스가이 2003.10.18 475
170 새 싱글이라니... [6] green 2003.10.17 420
169 Mr.Children 베스트 앨범 씨디 가사집에 있는 글... Mr.Children 1996-2000편 - 곡감상 [4] 올리브 2003.04.18 1060
168 Mr.Children 베스트 앨범 씨디 가사집에 있는 글... Mr.Children 1992-1995편 - 곡감상 [2] 올리브 2003.04.18 847
167 아레나 공연 맛베기 감상소감... [1] arkray 2003.02.07 389
166 [감상] Core of Soul [3] 49라2 2003.01.14 254
165 감상문 [11] sizuku 2002.10.03 368
164 앨범 감상기..허접..-_-;; [3] 맛감자 2002.05.14 380
163 미스터 칠드런 곡의 느낀점.. amjhh 2003.09.07 293
162 미스치루의 음악...... 백합바구니 2003.09.06 255
161 내가 생각하는 미스터칠드런 곡랭크표 [13] 타타리 2008.12.07 363
160 내가고른 미스칠 best21 [10] 타타리 2008.10.22 358
159 君以外は欲しくない 라니... [1] Tonysaku 2008.09.22 203
158 영상회 후기 [3] 마츠모토 2008.08.30 190
157 出會った日の二人が Replay してる [2] 2008.08.05 154
156 키미가스키. [2] 로리™ 2008.07.21 212
155 Mr.Children HOME TOUR 2007 - 1/2 [5] 케챱c 2008.01.15 218
154 あんまり覚えてないや 이 곡.. [7] maizumi 2007.05.26 355
153 히비키~? [4] 로리™ 2007.05.24 242
152 최근 HOME 앨범에서 좋아지고 있는 곡 [5] 2007.04.18 388
151 Home [5] Antique 2007.03.24 246
150 좀 늦은 감이 있어도... [2] 나가시마 2007.03.21 225
149 HOME [2] 이요 2007.03.20 205
148 아직은 이야기하기 섣부른 새 앨범에 대한 느낌. [1] 케챱c 2007.03.17 216
147 오랜만에 home감상문으로 뵙네요. [3] mibdhenz 2007.03.17 226
146 星になれたら [3] farewell 2007.02.11 253